보안접속
뉴스센터
기상청 일기예보
해상 일기예보
바다타임 전국 주요지역 물때표
동양레포츠
salda 살다
DIF 특가전
119 재난긴급신고

[납추 규제-5] 납이 정말 수질을 오염시키는가?
낚시계 뉴스
낚시와 관련된 다양한 소식을 전해드리는 곳입니다.
기사 협조 : 낚시春秋, 월간낚시21

닉네임 인터넷바다낚시
작성일 2012/08/20 (월)
ㆍ조회: 4706   
[납추 규제-5] 납이 정말 수질을 오염시키는가?
아래 글은 '낚시춘추' 잡지사에서 보내어 주신 '납추 규제 관련 기사'입니다.

--------------------------------------------------------------------

납이 정말 수질을 오염시키는가?  

덴마크 클라우스 박사의 연구 결과

“납은 스스로 보호막을 생성하고 물과 반응하지 않기 때문에 물에 녹지 않는다. 다시 말해서 납은 자기만의 캡슐과 같은 보호막으로 코팅이 되어있어서 부식이나 환경오염과 상관이 없다고 할 수 있다”    

납이 수질 오염과 무관하다는 연구결과가 덴마크 정부로부터 인정받은 사례
 
다음의 글은 라팔라코리아의 최상섭 사장에게 핀란드 본사의 라르센(Nils Juul Larsen)씨가 보낸 편지다. 최상섭 사장이 농식품부의 납 규제 소식을 듣고 핀란드의 본사에 문의하자 라르센씨는 라팔라가 덴마크 시장에서 ‘납은 물에 녹지 않는다’는 연구결과를 제시해 소량의 납이 함유된 루어 수입 금지조치를 유예했던 경험을 서술하고 있다.


한국은 (향후 납이 함유된 낚시용품을 규제한다면) 덴마크와 같은 예가 될 것이다. 덴마크는 2001년부터 0.01% 이상(100 ppm)의 납을 포함한 낚시용품 수입을 전면적으로 금지하고 있다. 납 수입 제한은 낚시용품뿐만이 아니라 사냥 및 다른 산업분야에도 적용되고 있는데, 환경오염을 방지하기 위해서 다른 종류의 유해하지 않은 제품으로 대체하기 위함이다.
라팔라 덴마크는 첫 번째로 납을 사용하지 않는 낚시용품 제조 판매회사이지만, 실제로 납 금지법을 지키기가 거의 불가능할 정도로 매우 힘들다. 왜냐면 덴마크의 규정, 0.01%(100ppm)의 납성분 조항은 미국(800ppm)과 다른 유럽국가들(1000ppm)의 규정보다 더 엄격하고 까다롭기 때문이다. 덴마크의 금지조항 수치가 세계에서 가장 엄격하다.

우리가 노력하는 부문은 납을 다른 합금제품, 아연합금 등으로 대체하려고 하고 있다. 아연합금이 납의 비중과 가장 비슷하기 때문인데, 텅스텐과 비스무스(Bismuth)의 경우는 납보다 비중이 더 높아서 좋은 아이템이지만 가격이 엄청나게 비싸서 실현 불가능하다.
예로 라팔라의 경우, 2009년에 스피너 루어(Vibrax spinners) 판매 시, 제품 포장지에 캘리포니아 납 경고 문구를 삽입하였다가 문제를 겪었다. 스피너 루어의 몸통과 회전부위의 스피너는 황동합금으로 만들어지는데, 순수 황동 재질만 사용하여선 제품을 공작(프레스, 밀링, 깎기)하여 제품을 생산할 수 없다. 제품을 공작하기 위해서는 납 등 다른 재료가 포함되어야지만 제품 성형을 통해 생산이 가능한데, 3.5% 이상의 납 성분이 재료에 포함되어야만 제품 모양이 완성된다. 그런데 3.5% 수치는 덴마크 납 규제조항을 훨씬 넘는 수치이다.

어느 한 소비자가 이 제품을 덴마크 환경부에 이의 제기를 하면서 결국 이 제품은 금지제품으로 규정되었는데, 덴마크의 여가활동에 엄청나게 큰 논쟁거리가 되었다. 왜냐면 스푼과 스피너 루어는 가장 많이 사용되는 제품이고 만일 덴마크 환경부가 황동합금으로 제작된 스피너와 스푼을 금지한다면 나라 전제의 여가생활 낚시를 금지하는 것과 같은 것이기 때문이다.
즉시 나는 덴마크 낚시인들과 화학공학 기술자 클라우스(Claus) 박사 등을 통해 여러 자료를 수집하였다. 클라우스 박사는 덴마크 철강회사에 근무하면서 철, 합금 등에 대해 폭넓은 지식과 기술을 가지고 있고, 납이 수질환경에 얼마나 영향을 주는지, 납을 포함한 낚시용품에 관해 연구를 해온 유럽에서 몇 안 되는 사람 중의 한 사람이다.  

(그의 연구에 따르면) 납과 물이 만나게 되면 화학적인 반응, 부동태화(不動態化) 현상이 나타난다. 부동태화란 금속의 부식(廣蝕) 생성물이 표면을 피복함으로써 부식을 억제하는 현상을 말한다. 안정된 부식 생성물의 피막이 표면에 치밀하게 또는 상당한 두께로 생성된 경우와 스테인리스강과 같이 비가시(非可視) 화합물층이 원인이 되어 있는 경우 등이 있다.
납의 고유성질인 부동태화 현상으로 인하여 물과 공기에 의해 영향을 덜 받게 되어 부식이나 환경오염이 줄어들게 되는 것이다. 납은 스스로 자신에게 보호막을 생성하게 되고 물과 반응을 하지 않기 때문에 물에 녹지 않게 된다. 다시 말해서 납은 자기만의 캡슐과 같은 보호막을 띠면서 코팅이 되어있어서 다른 물질과 반응을 잘 하지 않기 때문에 부식이나 환경오염과 별 상관이 없다고 할 수 있다.  
기술적으로, 부동태화 공법은 금속의 부식을 막기 위해 표면에 보호막(금속 산화막)을 만들어 금속의 부식을 막는 데 널리 사용되고 있는 공법이다. 그러므로 이러한 고유의 성질(부동태화) 때문에 알칼리(ph 7-14)수에서 아주 천천히 반응을 하게 되고, 산성물(ph 1-7)에서는 알칼리물보다는 더 빠른 반응을 하게 된다.

위 자료와 연구내용을 취합하여 덴마크 정부에 항의한 결과, 2년의 유예기간을 정부로부터 얻어낼 수 있었지만 유예기간이 끝나면서 또 다시 다른 논문과 자료를 준비하고 있다. 클라우스 박사가 여행에서 돌아오는 대로 2~4페이지 자료를 영문으로 만들어서 보내줄 수 있을 것 같다.
또한 EFFTTA(유럽낚시연합)을 통하여 미국의 American Sport Fishing Association(ASA)의 도움으로 그들이 준비한 방대한 과학적 연구조사 논문을 조만간 받을 수 있을 것이다.

=============================================================

농식품부, 납추가 수질오염 시킨다는  
명백한 학술자료 갖고 있지 않아    

농림수산식품부가 납추 규제의 근거로 삼는 자료는 2006년에 해양수산부가 연세대학교 조영봉 교수팀에 의뢰한 ‘납추의 물 용해도’ 연구결과다. 그에 따르면 “해수 및 담수 중 호기상태에서의 납 용해계수(ug/cm2/년)는 각각 77.28과 30.36이었으며, 선상낚시의 연간 10,000톤 유실에 의한 연간 용해량은 0.56kg, 민물낚시의 연간 715.5톤 유실에 의한 연간 용해량은 4.83kg으로 각각 나타났다”고 한다. 이 내용만 가지고는 이해하기 힘들어서 농식품부에 더 상세히 기술된 자료를 요청하였으나 “그 이상의 자료는 없다”고 말했다.
자료를 보면 납이 물에 녹는다고는 하고 있으나 용해량은 수질오염을 거론하기 힘들 만큼 미미하다. 자료는 민물낚시와 바다낚시에 사용되는 납추가 모두 유실된다는 전제 아래(사실은 민물은 80% 이상, 바다도 50% 이상 회수되지 않는가) 용해량을 산정했으나, 그럼에도 보다시피 납추를 전면 금지시킬 만한 양은 아니다. 동서남해를 통틀어 용해되는 납의 양이 0.56kg에 불과하다. 더구나 바다선상낚시의 연간 1만톤, 민물낚시의 715.5톤은 어디에서 산출한 통계인지는 모르나 과장되었다. 한국낚시단체총연합회에서 전국의 납추 생산업체와 유통업체를 통해 산정한 바로는 바다와 민물을 다 합쳐서 연간 400톤에 불과하다.  
무엇보다 납추 규제가 결정되기 전에 조영봉 교수팀의 연구결과가 학술적 타당성이 충분한지 낚시인들도 검토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져야 할 것이다.


이름아이콘 낚시의달인
2012-08-20 11:26
그럼 어민들은???폐그물 폐그물에 달린 납들은 과연 무엇이라고 해야하나???물론 취미활동인 낚시와는 틀린점은 있지만 오염문제는 취미생활이랑 밥줄이랑 구분하지말고 해야할것입니다.
   
이름아이콘 미스타스텔론
2012-08-20 11:55
연간 바다에 납 만톤 유실되고 납 용해량 0.56kg
연간 민물에 납 715.5톤 유실되어 납 용해량 4.83kg
바다에 원투낚시로 만톤이면 15톤 덤프트럭 666.6대분량 ( 이 정도면 목포,완도,마량,녹동,여수항에 납 트럭 수백대가 일년에 공급해야 하는데 ????)
그리고 바다에 용해되는 양이 0.53kg이면 1근도 안되는 양
울나라 바다 수천조톤????????이리면 0.53kg은 너무 미미미미한 양

진짜로 바다환경을 걱정하는 나리들이라면 필요도 없는 납추규제보다는 산란철 포획금지, 크기, 마리수 제한,  그물코 제한 ,  기름, 윤활율 시용한 선박은 폐기름,폐윤활유 당초 사용량 만큼 폐유 비율 의무적 폐기업소에 폐기하여야 기름공급 가능하는 제도 정착 등등
   
이름아이콘 바라쿠다
2012-08-20 12:20
납은 결코 안전하지 않습니다. 예전에 월간 바다낚시나 낚시춘추에서도 그 해악성을 지적한 실험이 있었던 것으로 기억하는데요. 이제 와서 다른 소리를 내면 순수성이 의심을 받을 수 있겠지요. 중요한 것은 납이 안전하다고 억지 논리로 강변하기보다 좀 더 현실적인 논의를 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됩니다. 그들은 생업이고 우리는 취미라서 말못하고 넘어간 일이 많은줄 아는데요. 오염에는 생업이고 취미고 그런 거 없습니다. 자기 밥상에다 오줌을 싸는 행위는 분명 지탄을 받아야지요. 그 동안 그런 논리로 뻥치기도 용인되지 않았나요?
   
이름아이콘 감생이꿈
2012-08-23 14:57
《Re》미스타스텔론 님 ,
맞는 논리인것같네요..
좀더 정확한 정보와 자료를 제시하고 규제하는정책이 필요할듯...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인격권 침해, 허위사실 유포 등은 이용약관 및 관련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건전한 댓글문화 정착을 위해 이용에 주의를 부탁드립니다.
  0
3500
분류
번호     글 제 목 작성일
[신간] 우리 식탁 위의 수산물, 안전합니까? [2] 2015-10-29 (목)
시배스 루어피싱 - 농어어낚시 무크지 발간 2013-09-17 (화)
한국의 명방파제 낚시터 남해편 출간 2013-08-26 (월)
록피싱 - 실전 바다루어낚시 교본 출간 2013-06-28 (금)
왕초보 허과장의 바다낚시 이야기 출간 2013-06-11 (화)
한려해상 기상정보 서비스 안내 2011-03-14 (월)
1399 해경, 구명조끼 미착용, 음주운항 등 낚싯배 특별 단속 2018-05-08 (화)
1398 고소한 가자미 맛보러 오세요…영덕 축산항서 물가자미축제 2018-05-08 (화)
1397 "정부도 배상하라" 영흥도 낚싯배 사고 유족들 120억 소송 2018-05-08 (화)
1396 서해 무인도서 야생식물 마구 캔 낚시객 7명 붙잡아 2018-05-08 (화)
1395 "낚시어선 안전문화 정착하자"…군산해경, 비응항서 결의대회 2018-05-08 (화)
1394 국립해양조사원 여객선 항로 뱃멀미 지수 특허 획득 2018-05-08 (화)
1393 부산 여름철 테트라포드 안전사고 주의보…3년간 74건 발생 2018-05-08 (화)
1392 울산시 생태계교란 배스·황소개구리 퇴치사업 벌여 2018-05-08 (화)
1391 "낚시객 100만 시대 준비"…경남도, 어선 안전 종합대책 마련 2018-05-08 (화)
1390 어선과 충돌 승객 다치게 한 낚싯배 선장 벌금 200만원 2018-05-08 (화)
1389 피싱앤조이 - 실시간 선상낚시 예약 서비스 2018-04-04 (수)
1388 여행객 급증 부산~대마도 ‘오로라호’ 뜬다 2018-04-02 (월)
1387 코웰패션, 낚시 아웃도어 및 용품 시장 진출 2018-04-02 (월)
1386 낚시방송 진행자도 젊어진다...이방원·박혜원·강호형 등 신세대.. 2018-04-02 (월)
1385 `도시어부` 이덕화, 역대급 크기 부시리 낚았다 `환호` 2018-04-02 (월)
1384 스크린 낚시-야구-골프 인기…이번엔 볼링 도전 2018-04-02 (월)
1383 인제 빙어축제 47만명 몰려…직접 경제효과 273억원 2018-04-02 (월)
1382 [밀착카메라] 금지 팻말 무색한 '불법 낚시'…주민들 한숨 2018-04-02 (월)
1381 산청군, 은어 천국 경호강 등 치어 방류…토속어 자원 늘린다 2018-04-02 (월)
1380 부안해경, 낚시어선 승선 시 비상연락처 작성 의무화 2018-04-02 (월)
1379 제1회 연예인 민물낚시 대회 5월23일 김포서 열린다 2018-04-02 (월)
1378 "아는 만큼 안전해(海)요"…'구명뗏목 작동법' 배포 2018-04-02 (월)
1377 정원 2명에 6명 태우고 구명조끼 안 입고… 단속 강화 2018-04-02 (월)
1376 위치장치 끄고 낚싯배 불법영업 선장…공무집행방해죄 적용 2018-04-02 (월)
1375 패류독소 초과 해역 추가 확인…굴·미더덕도 채취 금지 2018-04-02 (월)
1374 박진철 프로의 확률낚시 강좌(2차) 부산롯데백화점 서면본점 2018-03-21 (수)
1373 하나투어, 박진철 프로와 손잡고 '대마도 낚시 테마여행상품' 출.. 2018-03-21 (수)
1372 웨스트우드, 낚시웨어 컬렉션 첫 출시 2018-03-21 (수)
1371 “낚싯배 사고 막자” 일선 구청 직원들이 아이디어 제시 원문보.. [2] 2018-03-21 (수)
1370 [이 앱 어때?] 도시어부를 꿈꾸는 사람! "낚시갈 때 한 번 써봐요.. 2018-03-21 (수)
1369 이마트, 600억 규모 '아웃도어 대전'…등산·캠핑·낚시용품 판매.. 2018-03-21 (수)
1368 강으로 바다로…낚시 삼매경에 빠진 대한민국 2018-03-21 (수)
1367 서울 신림동에서 즐기는 바다낚시, 도시어부가 되어보자 2018-03-21 (수)
1366 봄철 바다낚시 급증, 해상사고 주의 2018-03-21 (수)
12345678910,,,36
sponsor_C_BottomPage.ht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