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접속

" 어느 가을의 휴일 "

[ 조 행 기 ]

▶고기 잡은 이야기, 못잡은 이야기, 출조 후의 낚시이야기를 담는 조행기 코너입니다.
▶최근 조황이나 간단한 조황 소식은 "낚시인 번개조황" 게시판을 이용 해 주시기 바랍니다.
니오스

닉네임 북회귀선
작성일 2020/10/19 (월) 12:39
ㆍ조회: 3431      
IP: 222.xxx.97.238
" 어느 가을의 휴일 "


모처럼 화창한 날씨의 주말...

더 높게 펼쳐진 파란 가을 하늘이
두 눈을 시원하게 만드는 기분이다.

손을 뻗어 만지면
금방이라도 파란 가을 하늘이
내 손에 묻어나며
내 마음까지 파란색으로 물들일것만 같다.

비록 현실은 코로나로 인해 수많은 분들이
그 끝을 알 수 없는 어려움에
힘들어하고 있는 것이
부정 할 수 없는 사실이지만

어김없이 가을은 우리곁에 다가와
우리들 마음에 녹아드는 기분이다.

사실 앞서 현진이와 진해 갈치 선상 낚시를
갈려고 했을때

현진이는 " 돔.. 돔.. 돔.. "
돔 낚시를 이야기 했었는데..

뭐 누구든 낚시대를 잡고 있으면
돔이 젤 먼저 떠오르나 보다. ㅋㅋ


" 현진아. 지금 돔 낚시 가면
씨알이 작아서 실망한다. "

" 그래도 담달은 되야 그나마
씨알이 좀 좋아 질테니 그때까자. "

다리가 조금 불편해서 갯바위 낚시는
어렵다는 현진이라

담달은 선상 감성돔 낚시를 가서
돔 낚시 신나게 해보자고 약속을 했었는데...

이왕 가는 김에 루피아우님에게도 연락을 하니
흔쾌히 함께 하자고 해서 같이 하게 되었다.

오랜만에 루피아우님 만나니
달리는 배안에서 내 다리를 베게삼아 누웠더니

내가 사진을 찍으려는 것을
귀신같이 느끼고는
작은 하트 하나가 밑에서부터
슬그머니 올라온다. ㅋㅋ


이번 출조는 낚시백세 제품 평가를 겸하는
출조이기도 하다.

나름 개선점이 있을까하여
개인적인 아이디어를 적용한 부분도 있고 해서

제품을 테스트 한다는 즐거움까지 더해
이번 출조는 무척이나
설래이는 출조길이 되는 듯 하다. ㅋㅋ

물론 제품평가에 대한 부분은
따로 하기로 하고...


배 타는 곳이 바뀐지를 모르고
예전 배타는 곳으로 가는 바람에
배타는 시간을 지나서 도착을 해버렸다.

먼저 승선하신 분들께 죄송한 마음에
거듭 사과의 말씀을 드리고는

급하게 출발을 하기는 했는데...

포인트에 도착을 하니

" 움마야 "

" 시방 이것이 무슨 일이고... "

작은 양식장을 배들이 가득 메우고
열심히 낚시를 하고 있는 모양새다.

비록 늦게 도착을 하였지만
서둘러 배 위치를 잡고
낚시를 해보는데

전혀 입질이 없다. ㅠㅠ

아무래도 너무 늦게 와서
자리를 엉뚱한 곳에 잡은 기분이 든다.


다시 포인트 이동

혹시나 잘 안되고 하면
늦게 도착해서 피딩 타임을 놓친것은 아닐까?
우려를 했지만

다행이 바로 입질이 들어온다. ㅋㅋ

그런데 씨알이....

씨알이 정말 많이 아쉽다.

선장님께 씨알이 왜이런지 여쭈어보니
올해는 시즌이 많이 늦어지는 것 같다고 하신다.

뭐 인력으로 어떻게 할 수가 없는 부분이니

" 피할 수 없으면 즐겨라... "

비록 잔씨알이지만 즐기기로 하고
열심히 해본다. ㅋㅋ

현진이는 아직 서투른지라
선장님 바로 느낌적인 느낌으로 아시고는
바로 옆에 붙어서 코치를 해주신다.


낚시대가 정말 오래된 낚시대인데
어떤 비밀이 낚시대에 숨겨져 있는지
알길은 없지만

30급만 되어도
피아노줄 소리가 " 삐이잉 삐이잉 "
기가막힌 휨새를 자랑하는지라
제법 손맛이 좋다. ㅋㅋ

" 아이고 팔이야~~~ "

너스레를 떨면 항상 루피아우님 하는 이야기

" 형님 말은 절대 믿을 수가 없습니다. "

" 형님 팔 힘이 너무 약한 거 아닙니까? "

ㅋㅋㅋ


점심 식사시간...

코로나 때문에 식사를 어떻게 할까?
조금은 걱정을 했는데

선장님께서
조금씩 각자 먹을 만큼 반찬을 덜어서
식사를 하자고 하신다.

뭐 최상은 아니겠지만
최선의 선택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들었다.

마스크 살짝 내리고
가급적 말도 삼가고

고개 숙이고 밥 먹는 것에만 집중을 해서
열심히 열심히 오물오물....

언능 코로나가 종식이 되어
평범한 일상으로 돌아 왔으면 하는데...

그 평범한 일상이란 것이
얼마나 어렵고 소중하다는 것을
다시 한번 느끼는 순간이다.


입질이 뜸해지면 이동...

몇마리 나오고
또 입질이 뜸해지면 이동...

이리저리 옮겨가며 낚시를 한 결과
2자리 숫자로 손맛을 본듯하다.

현진이는 열심히 했지만
아직 경험이 부족한지라
3마리...

계속 이래라 저래라 이야기를
할 수도 있었지만
자칫 잔소리로 들릴 우려도 있고해서

다음을 기약하자며
위로의 말을 건네는 것으로
마무리를 하였다.


비록 잔씨알이지만
오랜만의 출조이기도 하고
회 좋아하는 딸아이 생각에
몇마리 회로 장만을 해보았다.

잔씨알 먹는다고
나무라실 분들도 있으시겠지만

가족들을 위해 염치불구하고 행한 것이니
널리 널리 이해해 주시기를 바라면서

어느 화창한 가을날의 휴일 조행기는

끝~~~~~~





초도권 야영 낚시 한번 가고는 싶은데
뭐가 딱딱 들어 맞지를 않으니
이래저래 기회가 잘 안생기네요.

가을이 더 깊어지기 전에
한번 다녀 오기는 해야 겠는데 말이죠. ㅋㅋ

아무튼 청명한 가을 하늘 아래
즐겁고 안전한 출조길 되시기를 바라면서
이만 물러갑니다.

감사합니다. ^^

   
이름아이콘 미스타스텔론
2020-10-19 13:20
IP: 211.xxx.253.121
낚시 잘하고 조행기도 잘쓰고 그러나 회솜씨는 별로네요 ㅎㅎㅎ
북회귀선 네 미스타스텔론님 차가 막혀서 좀 늦게 집에 도착을 하다보니
딸아이 배고플까 싶어서 서둘러 장만을 한다고
막 썰다보니 없는 솜씨에 더 엉망이 되었지 싶습니다.
그래도 가을이라 그런지 맛은 좀 들었더군요.
다음에는 회 장만할때 조금 신경을 써봐야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10/20 11:57
   
이름아이콘 폭주기관차
2020-10-19 13:25
IP: 211.xxx.237.27
수고하셧습니다.
어느덧 시간이흘러 가로수들도
가을옷으로갈아입고 바다에서도
대상어의 시기가바뀌어 감시의 계절이왓네요.

저번주 동생과 서해권갯바위 첫 감시출조를 다녀왔는데
보기좋게 꽝을 했네요.ㅎ
말일날 다시 들어가서 저도 꼭 손맛보렵니다.
손맛,입맛 좋은분들과 함깨하셔 즐거운시간하셧네요.
축하드립니다.^&^
이번한주도 코로나로부터 안전하시고 즐겁게보내세요
북회귀선 네 폭주기관차님 계절은 가을 느낌이 물씬 나는데
바다속은 아직 준비가 되지 않았는지 여름의 끝자락을
지나고 있는 느낌이 들었습니다.
조금더 찬바람이 불어야 될듯 싶은 생각이 들더군요.
코로나 조심하시구요.
즐거운 출조길 되시기를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
10/20 12:00
   
이름아이콘 ll세상속으로ll
2020-10-19 15:53
IP: 61.xxx.83.60
여기는 또 어느동네 양식장입니까? ㅋ
루피도 여전히 잘 싸돌아댕기는갑네 ㅎ
예전 갈미에서 주의보급 강풍 높은파도에 딴사람들 다 철수하는데 경철이랑 둘이 라면끓여묵던 그모습이 아직 기억나네 ㅋ
고생했습니다 원희씨~~~
북회귀선 네 세상속으로님 경철아우님도 루피아우님도
물론 지금도 그렇겠지만 그 당시엔 더 그랬지 싶습니다.
상남자 스타일(?)
날씨? 그게 뭐하는건데? 그랬지싶네요. ㅋㅋ
팀푸가 11월 정출 손꼽아 기다리고 있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10/20 12:38
   
이름아이콘 감시지느러미
2020-10-19 22:55
IP: 117.xxx.111.13
볼때마다 회써시는 솜씨가 일품이시던데요^^
조행기 잘봤습니다
코로나 감기 조심하시구
행운과 즐거움이 뒷따르는 조행길 되십시오^^
북회귀선 네 감시지느러미님 바쁘게 장만을 한다고
막 썰었더니 제가 봐도 형편없는 회가 되었네요.
그래도 모양이 좀 그래서 그렇지 기름이 조금 올라서
맛은 있었습니다.
코로나 항상 조심 하시구요.
즐겁고 안전한 조행길 되시기를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
10/20 12:41
   
이름아이콘 뽈라구2
2020-10-20 08:11
IP: 211.xxx.216.89
잘보고 감니다..
북회귀선 네 뽈라구2님 감사합니다. ^^ 10/20 12:42
   
이름아이콘 신낙
2020-10-20 12:29
IP: 27.xxx.122.242
오랜만의 즐거운 출조길이셨네요.
지금은 그냥 바다를
바라만 보아도 좋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사진만 보아도 심장이 벌렁거립니다.ㅎㅎㅎ
조행기 대리만족 잘하고 갑니다.
수고 하셧습니다.^^
북회귀선 네 신낙님 오랜만에 짭쪼롬한 바닷내음 맏으니
그동안 쌓였던 스트레스가 후리릭 날라가는 기분이였습니다.
낚시하기 좋은 계절이니 한번 다녀 오셔도 좋지 싶습니다.
항상 코로나 조심하시구요.
감사합니다. ^^
10/20 12:44
   
이름아이콘 걸믄오짜
2020-10-23 11:18
IP: 175.xxx.223.32
항상 즐겁게 읽고 있습니다
조행기중에 북회귀선님 조행기가 가장 재밌는거 같아요ㅋㅋ
앞으로도 잘 부탁드립니다
북회귀선 네 걸믄오짜님 재미있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부족한 조행이지만 열심히 해보겠습니다.
즐거운 주말 되시기를 바랍니다. ^^
10/23 15:43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인격권 침해, 허위사실 유포 등은 이용약관 및 관련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건전한 댓글문화 정착을 위해 이용에 주의를 부탁드립니다.
  0
3500
sponsor_B_MiddlePage.htm
분류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 코로나19 바이러스 예방 관련 안내문 인터넷바다낚시 02/22(토) 2002
사진 줄줄이 올리는 방법 알려드립니다. [19]+1   발전 09/01(월) 21215
네이버, 다음에 올린 사진은 안 보입니다. [6]   블랙러시안 04/08(화) 13874
7475 감성돔, 동풍의 대모도 [2]+2 노스윈드 11/26(목) 1344
7474 TEAM 숨비소리 밴드 정기출조 [6] 녹운도끝바리 11/25(수) 1363
7473 가덕도 늦은 출조후기 [2] 완전깜댕이 11/24(화) 1818
7472 남해 상주 갯바위조황 [6] 울때구라 11/22(일) 4643
7471 삽시도에서 감성돔을만나다~ [7]+7 폭주기관차 11/18(수) 3564
7470 제발ᆢ쫌 [10]+7   물이방방하게.. 11/18(수) 6257
7469 거제도 감성돔 낚시 다녀왔어요 [2]   맹맹이 11/15(일) 7884
7468 양식장/양식장 사이 방파제낚시! 과연? [1]   갯바위콜롬버스 11/13(금) 6732
7467 씨알이 아쉽 ㅠ [3] 주낚이 11/12(목) 2079
7466 48시간의 갑오징어낚시! 비싼건 다 이유가 있으~.. [4] 갯바위콜롬버스 11/10(화) 4893
7465 그들만의 리그..........푸가 [5]+5 ll세상속으로ll 11/09(월) 3443
7464 " 완도 첫 나들이 " [8]+8 북회귀선 11/09(월) 3000
7463 끝나가는 뺀찌..국도 브라더&부랄더정출! [4] 곱등이크릴 11/08(일) 2658
7462 초대박 1박2일 국도조행기 [15]+11   브이투어 11/07(토) 5881
7461 가을엔 뺀찌! 역시 매물도뺀찌~ 씨알최고! [2]   갯바위콜롬버스 11/06(금) 8065
7460 2020 TEAM M.B.S CUP 대회 [ 물고기밥주는사람들.. [6] 감새이반상회 11/04(수) 2650
7459 남해 상주 대준호 배타고 짬낚다녀왔습니다 [1] 사천기차 11/02(월) 3521
7458 매물도 벵에돔은 나를 싫어하나 [4]   돼지구레 11/01(일) 5543
7457 매물도 뺀찌가 커졌습니다! 마릿수보장! [1]   갯바위콜롬버스 10/26(월) 10721
7456 " 밤을 잊은 그대에게 " [15]+15   북회귀선 10/26(월) 6008
7455 맥전포항에서 생긴일 [1]   우사장 10/25(일) 7791
7454 할머니 제수 고기1 [1] 메타감시 10/24(토) 3019
7453 할머니 제수 고기 메타감시 10/24(토) 1803
7452 맥전포 문어선상낚시에 대해 [4] 말이냐방구지 10/24(토) 1603
7451 할수있는 낚시는 다해봤습니다! 잡을때까지 하는.. [6] 갯바위콜롬버스 10/23(금) 3300
7450 매물도 동섬치를 가다 [9]   돼지구레 10/21(수) 14582
7449 쥐섬 끝바리 [8]+8   ll세상속으로ll 10/19(월) 5573
7448 " 어느 가을의 휴일 " [7]+7 북회귀선 10/19(월) 3431
7447 군산에 문어가시는분들 꼭 보세요. 꼭 보셔야합니.. [27]+3   자빠진복길이 10/16(금) 9972
7446 좌사리 1박 2일 조행기 (부제 : 기도비닉 [14]+14   브이투어 10/15(목) 5543
7445 양식장 옆 원투카고낚시! 입질맛집이구나~~ [1] 갯바위콜롬버스 10/15(목) 2684
7444 금오도 [11]+14   ll세상속으로ll 10/12(월) 6849
7443 직접 만든 민장대 갈치채비! 갈치풍년이로세~ 갯바위콜롬버스 10/12(월) 3269
7442 한적한 방파제 감성돔낚시 (feat.민장대) [4]   갯바위콜롬버스 10/08(목) 9204
7441 소고기로 감성돔낚시! 드디어~ 왔으! [3]   갯바위콜롬버스 10/06(화) 7729
7440 매물도 물통여 "마음 가는 대로 낚시" [10] 감새이반상회 10/06(화) 3876
7439 연휴의 마지막을 무늬오징어 팁런으로 즐겁게 마.. [1] 뱀모기 10/05(월) 1354
12345678910,,,187


sponsor_C_MiddlePage.ht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