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접속
조황센터
기상청 일기예보
해상 일기예보
바다타임 전국 주요지역 물때표
동양레포츠
salda 살다
salda 살다
DIF 특가전
119 재난긴급신고

포의조사의 Fishing Essay... 제15회

[ 조 행 기 ]

▶고기 잡은 이야기, 못잡은 이야기, 출조 후의 낚시이야기를 담는 조행기 코너입니다.
▶최근 조황이나 간단한 조황 소식은 "낚시인 번개조황" 게시판을 이용 해 주시기 바랍니다.
인낚몰

닉네임 布衣釣士
작성일 2018/02/13 (화) 20:00
홈페이지 http://blog.daum.net/lmk0923
ㆍ조회: 2803      
포의조사의 Fishing Essay... 제15회
포의조사의 Fishing Essay... 제15회 - 누가 위험한 말을 포의에게서 나오게 했나

날짜 : 2018년 2월 9일(금요일)
물때 : 1물
장소 : 부산시 사하구 다대포 형제섬 17번 자리

※ 여염(閭閻)에서는 포의(布衣)의 백면서생(白面書生)일 뿐이고, 갯바위에서는 포의(布衣)의 조사(釣士)일 뿐이라... 세상 일에 대하여 말할 깜냥도 못되지만... 이번 영상에서 세상의 일에 대해 잠시 말했습니다.

이 영상의 글에 나오는 관련자 분들이 이 영상의 글을 보게 된다면... 그저 미친 놈의 헛소리라 여겨주면 좋겠습니다.

※ 저에게 많은 성원을 해주시는 구독자 님들과 시청자 님들께 즐거운 설 연휴 되시라 인사드립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설 연후 이후에도 더 좋은 영상을 만들어 구독자 님들과 시청자 님들의 성원에 보답하고자 하겠습니다.

※ 나는 늘 금요일에 낚시를 갑니다.
그런데 다음 주 2월 16일 금요일은 설날이라 낚시를 가지 못하여...
나의 낚시영상 에세이가 한주 쉬어야 할 듯합니다.
‘포의조사의 피싱 에세이’를 기다리시는 많은 구독자님들과 시청자님들께...
바다와 같은 넓은 양해를 구합니다.

그후...

2월 22일 목요일과 23일 금요일에는 통영 <노도대>로 비박2일 도보 낚시를 계획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포의조사의 피싱에세이’ 제16회는 편집 등의 일정을 감안해서 2월 27일 화요일이나 28일 수요일에 업데이트 될 예정입니다.

허나...

날씨가 어떻게 될지 모르니...
나는 그것을 걱정합니다.

감사합니다.
(‘좋아요’와 ‘구독’을 한번 씩 클릭해 주시면, 제가 영상을 만드는데 큰 힘이 됩니다)

2018년 2월 13일
Fishing Essayist 布衣釣士가 만들고 씁니다.

☞ 지난 회차는 아래 주소를 클릭하시면 보실 수 있습니다.
https://www.youtube.com/c/FishingEssayist포의조사布衣釣士

☞ 제 블로그 ‘포의조사(布衣釣士)의 Fishing Essay’ http://blog.daum.net/lmk0923로 방문하시면 영상에 나오는 글을 글만으로써 읽어 보실 수 있는 ‘조행록’이라는 코너가 있습니다.




   
이름아이콘 바다에게겸손을
2018-02-13 23:56
이번 15회차 에세이도  잘보았습니다.
저또한 세상에 불만이 아주많은 한사람으로서 울 포의조사님의 글들에 더없는 공감을 표합니다.
낚시방송  또한 나름 조과를 부추기는것같고,유명메이저의류  머리에서 발끝까지  쫙 빼입고 꽝치는 날에는
그사람들 표정이 매우 어두운  장면을 목격했을때,풍성한 조과가 있어야만이 웃을수있고,꽝이면 착잡한 표정을 지을때~~. 과연 시청자들이 어떤생각을 할까?라고 가끔씩 생각하곤합니다.
방파제생활낚시든/갯바위낚시든 어떤형태의 낚시이든  님의 말대로 외적인  빈껍데기 낚시가아닌,왜 낚시를 하는지?에대한 스스로의 고찰이 저또한 매우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설명절 잘보내시구요....
통영낚시가는곳에 라면 무러 가야겠네요ㅎ~~
布衣釣士 네~~ 감사합니다
그래도 세상에는 너무 불만 가지지 마셔요 좋은 사람들이 훨씬 많은 곳이니까요 ㅎㅎㅎ
그리 바다에게겸손님의 의견에 저도 격하게 공감합니다
갯바위에서 만나게 되면 꼭 대접하겠습니다^^
좋은 말씀 감사하고 설 잘 보내십시오^^
2/14 00:49
   
이름아이콘 오장동
2018-02-14 05:35
회원사진
포의조사님 목소리가 낯설지않은 톤과 억양이네요~ ㅎㅎ
布衣釣士 네~~ 그런가요 ㅎㅎㅎ
아마 평범한 아저씨라 그런가 봐요^^
감사합니다^^
2/14 06:06
   
이름아이콘 폭주기관차
2018-02-14 08:53
회원사진
수고하셧습니다.
다대포에서 즐겁게 낚시하시고 영상 담아내시고
편집까지...대단하십니다.^&^
의식들이 개선되고있으니 좋아지리라,반듯이 그리되리라
믿습니다.
즐거운 명절,풍성한명절,웃움이 많은 명절이되시길
바라네요.
布衣釣士 네~~ 감사합니다^^
앞으로 잘 될것이라 믿습니다
특히 우리나라 젊은 조사님들이 낚시의 품위와 교양을 알아가고 있는 것 같아 우리나라 낚시가 좋아질거라는 믿음이 있습니다^^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2/14 14:46
   
이름아이콘 바다와폐인
2018-02-14 10:26
필시
문도(文道)의 길을 걸어오신 분이 아닐까라는 의문의 강도가 점점 커져만 갔습니다.
짜맞추어 꾸민 것을 구성(構成)이라 해본다면,
그 구성에도 수준이 생겨나기 마련인데,
수준은
그 형상을
삼각 꼭대기에 이르는 모양새로 연상케 하는데,
마치
포의조사님의 맛깔스럽고도 시의적절이 강하게 느껴지는 글 구성은
저절로 탐닉에 젖게하는 수준이 엿보이는 것만 같습니다.
거론하신 여염이
일종의 평범의 뜻을 내포한 것이라면
귀 포의조사님의 문향(文香)은 결코 여염에 머무르지 않는듯하와,
저 삼각의 꼭대기로 저의 시선은 주저없이 향해집니다.
맥이며, 인용한 어휘며
무에하나 경이(驚異)를 넘은 경탄지경(驚歎地境)이 아닐 수 없게하네요.
문력(文力)을 새삼 깨우쳐 봅니다.
布衣釣士 너무 과찬을 들어 몸둘바를 모르고 쥐구멍을 찾는 저의 마음을 봅니다
저의 졸작이 우연히 바다와폐인님과 만나 이런 과찬을 받게 되니 저의 졸작이 더욱 졸렬해 보입니다
앞으로 더 열심히 하라는 바다와폐인님의 격려의 논평으로 받들어 더욱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제가 영상을 만드는데 큰 힘이 될 듯 합니다^^
2/14 14:52
   
이름아이콘 갯가윤선비
2018-02-14 19:10
낚시대로 그리는 곡선들과 찌가 더듬어가는 점들이 바다에 잘 엮이는것같습니다. 오늘도 잘보았고 많이 배워갑니다.^^마지막에 반겨주는 입질들에 제마음도 흐뭇해지더랍니다~ 다음조행기도 기다려집니다.
布衣釣士 네~~ 감사합니다
늘 좋은 말씀을 주시어 영상을 만드는데 큰 힘이 됩니다
감사합니다^^
2/14 19:39
   
이름아이콘 어탐기2
2018-02-15 11:30
언제나 낚시란
저에게 슬픈 외사랑이였습니다

마치
푸른 까까머리시절
등교길 버스안에서
마주치는
갈래머리 소녀에게
떨리는 마음부여잡고
오늘은
외마디라도 건네보리라
마음먹지만
어즈버 열리지않는
냉가슴만으로 배웅하고마는
그녀의 뒷모습처럼
그렇게
낚시는
저에게 외사랑이였습니다

하얗게 밤세우며
적어둔  쪽지만
주머니속에 만지작 그릴뿐
그러다
그 외사랑 소녀를
만나지 못하는날에는
저의 용기없음을
책망하듯

내작은방 창문 배시시열어놓고
몰래 피운 담배연기속에
그리움을 썩어서 보내지만

끝끝네
외사랑으로 남은 그녀처럼
쉽게 만나주질않는
대상어에 대한
우리들의
슬픈외사랑이

또 검은바다의
작은 바위로
우리를 유혹해
찬바람속에 하염없는
기다림을 잉태케한다

우린 그렇게
오늘도  망부석이 되어만간다..


잘보았습니다!
같때마다 만날수있는
대상어라면
그것에 대한
그리움과 동경심은
그리 크지않을겁니다...
명절 잘보네세요^^
布衣釣士 네~~ 그렇지요
낚시는 간절함과 그리움의 함의를 가진 행위입니다
대상어에 대한 외사랑의 슬픔은 낚시라는 행위에서 나오는 저절 그러한 어떤 것이겠지요
어탐기님의 늘 좋은 평가에 저의 졸작이 얼굴을 붉힙니다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2/15 17:32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인격권 침해, 허위사실 유포 등은 이용약관 및 관련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건전한 댓글문화 정착을 위해 이용에 주의를 부탁드립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사진 줄줄이 올리는 방법 알려드립니다. [16]+1   발전 09/01(월) 18880
★ 새홈에서는 사진갯수, 용량제한이 없습니다..   인터넷바다낚시 07/01(수) 6426
네이버, 다음에 올린 사진은 안 보입니다. [6]   블랙러시안 04/08(화) 12162
6924 볼락이 비싸서 잡으러 가봤습니다. [2]+2 쿠마몽 01/22(화) 1411
6923 대마도 2일차 대마도 동남쪽에서 대물벵에돔을 만.. [2] 뱀모기 01/21(월) 1654
6922 대마도 1일차 아소만 서쪽 벵에돔 만만하지 않구.. [1] 뱀모기 01/21(월) 1099
6921 지세포방파제 조황안내 [2] 손맛때매 01/21(월) 1687
6920 제5화 감성돔 잡아내기 작전(바닥을 박박 긁어라.. [1] 여섯개두개 01/21(월) 1591
6919 잘 놀고 잘 먹고 [5]+4 북회귀선 01/21(월) 774
6918 금오도권 잡어들과 전쟁중 감시포획 [2]+2 돌산마도로스 01/20(일) 1150
6917 딱 한번 입질을 받았는데 [3]+3 해조락 01/20(일) 1315
6916 다이나믹한 손맛의 향연! 제주 범섬 출조기 [1] 아일락 01/20(일) 575
6915 지세포방파제 조황안내 손맛때매 01/19(토) 1811
6914 실패에서 얻은 새로운 계책(計策) [1] 布衣釣士 01/19(토) 1056
6913 [한마리만] 태종대 갯바위(아부나이) 출조기 [8] 한마리만z 01/18(금) 1878
6912 좌사리도 때깔좋은 미녀들 구경하세요~ [13]+11 킴스_진주 01/18(금) 3136
6911 지세포방파제 조황안내 [6] 손맛때매 01/17(목) 3845
6910 도야튜브 - 일요낚시 [3]+3 도야튜브 01/16(수) 792
6909 하루종일 낚시 중 딱 한번 받은 입질. -섶섬 동모.. [2] 아일락 01/16(수) 2079
6908 탈우? [6]+6 북회귀선 01/15(화) 2606
6907 try angler 박/홍/석 1th 1부 "은빛 감성돔을 찾.. [3]+3 노스윈드 01/14(월) 2117
6906 try anger 박/홍/석 1th 2부"은빛 감성돔을 찾아.. [3]+3 노스윈드 01/14(월) 1338
6905 대마도 참돔9짜입니다!! [12]+4   송대리 01/13(일) 6468
6904 도야튜브 - 일요낚시 [1]+1 도야튜브 01/10(목) 1137
6903 제주에서 원투 및 통발 낚시를 해봤습니다 [4] 크크민tv 01/09(수) 3189
6902 미터급 괴물 부시리 방어 쏟아져 난리난 선상. 어.. [8] 차카게잡자 01/09(수) 4573
6901 2019년 첫 출조의 추억+1 [10]+9 통영무빵맨 01/08(화) 3212
6900 도야튜브 - 일요낚시 도야튜브 01/08(화) 922
6899 2019.01.06 다대포 감성돔낚시 탐방 Feat.팀태공.. [2] 초보아빠조사 01/07(월) 2122
6898 통영 풍화리 장촌 좌대에서 해돋이... [1] SoMa3191 01/04(금) 4665
6897 " 2019 가즈아~ " [6]+6 북회귀선 01/03(목) 3070
6896 #척포권#감성돔 [6]+5 곱등이크릴 01/02(수) 4922
6895 새해 첫날에 5짜를 터잤뿌믄 어짜노 [7]+7   해조락 01/02(수) 5217
6894 빙어 얼음 낚시 / 지촌리 / 연꽃단지 포인트 [3] 크크민tv 01/01(화) 1041
6893 파주 송어축제 다녀왔습니다! [1] 크크민tv 01/01(화) 696
6892 날씨가 않좋아서 찾아간곳~~!! [3] [부산]신세계 12/31(월) 1865
6891 가덕도 이름모를 포인트 [3] 반달강구 12/31(월) 2510
6890 포의조사... 감사 인사와 새해 인사 [3]+3 布衣釣士 12/30(일) 1401
6889 [통영/비진도] 드디어 보았다! 5짜 감성돔 !! [11]+6 고기밥잘주는누나 12/30(일) 3982
6888 2박3일~대마도 피싱스토리.2 [13]+23 폭주기관차 12/28(금) 4083
6887 아듀~ 2018년 만재도 3.(만재도의 새로운 변화) [6]+8 찌매듭 12/28(금) 3019
6886 추. 자. 도. 그 찬란했던 시간들... [5]+5 seashiny 12/28(금) 2997
6885 아듀~ 2018년 만재도 2. (몇 번의 양보가 후회스.. [4]+4 찌매듭 12/27(목) 2933
6884 도야튜브 - 일요낚시 도야튜브 12/27(목) 695
6883 2박3일~대마도 피싱스토리.1 [4]+4 폭주기관차 12/27(목) 2700
12345678910,,,154


sponsor_C_BottomPage.ht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