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접속
휴게실




대구의 한 유니클로 매장앞

[ 세상사는 이야기 ]

세상 살아가는 이야기를 자유롭게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본인의 글 수정/삭제는 자유로이 가능합니다.(단, 댓글이 10개가 넘으면 수정/삭제가 제한됩니다.)
주의! 퍼온(복사) 글이나 저작권 위반글, 광고성 글 등은 예고없이 수정/삭제될 수 있습니다.
주의! 특정인 비방/폭언/모욕/시비성 글은 예고없이 수정/삭제될 수 있습니다.


닉네임 snapper
작성일 2019년 7월 10일 (수) 15:24
ㆍ추천: -10  ㆍ조회: 1864      
IP: 123.♡.♡.92
대구의 한 유니클로 매장앞
ab1fefbe-3d2f-4173-975f-efdb80ded7bc.jpg


오종섭(74)씨는 7일 오후 대구시 달서구 대천동에 있는 일본 중저가 의류 브랜드 매장인 유니클로 대천점 앞에서 '강제징용 판결불복 전범기업 옹호하고 무역보복 자행하는 아베정권 사죄하라'는 팻말을 들고 1인 시위를 벌였다.
 
오씨는 "생업이 있어 평일에는 1인 시위를 할 수 없지만 주말에는 빠지지 않고 나와 일본제품 불매운동에 앞장설 것"이라며 "일본이 백 번 사과해도 모지랄 판에 무역 보복조치라는 적반하장의 태도를 보이고 있다"고 비판했다.
 
그는 "날씨가 무덥지만 외롭지 않았다"면서 "지나가는 시민들이 손을 들어 응원하기도 하고 음료수나 아이스크림을 사다주기도 해 더욱 힘이 난다"고 말했다.
 
처음 1인 시위를 제안한 최현민(47, 진천동)씨는 "언론에서 일본정부의 무역 보복조치 소식을 접하고 많은 지역민들이 분노하는 모습을 봤다"며 "지인들과 저녁을 먹으면서 제안했는데 선뜻 나서줘 함께 하게 됐다"고 말했다.
 
최씨는 "막상 혼자 1인 시위를 하려니 두려운 마음도 있었지만 많은 사람들이 동참해 큰 힘이 되고 있다"면서 "어제는 20여 명이 찾아왔는데 오늘은 30명이 넘는 사람들이 찾아와 함께 동참해줬다"고 말했다.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인격권 침해, 허위사실 유포 등은 이용약관 및 관련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건전한 댓글문화 정착을 위해 이용에 주의를 부탁드립니다.
  0
3500
sponsor_B_MiddlePage.htm
분류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 [세상사는 이야기] 게시판 운영 잠정 중단 안내 인터넷바다낚시 2019/09/12 (목) 85
12345678910,,,20885


sponsor_C_MiddlePage.htm